국민연금 예상 수령액 조회

국민연금 예상수령액 조회

오늘은 국민연금 예상 수령액 조회에 대해서 알아보도록 할게요. 국민연금은 우리나라에서 가장 큰 사회보장제도로, 노후에 대한 대비책으로 많은 사람들이 이용하고 있어요. 그런데 국민연금 예상 수령액을 어떻게 조회할 수 있는지 궁금하신 분들이 많을거에요. 오늘은 그 방법에 대해서 자세히 알아보도록 할게요.

국민연금 예상 수령액 이란?

받으시는 연금액은 본인의 가입기간 및 가입 중 평균소득액, 전체 가입자의 평균소득액을 기초로 계산됩니다.

 참고로, 2022년 12월 기준 20년 이상 가입자들의 평균 국민연금 예상수령액은 월 98만 원 정도입니다.

이 밖에 소득 기준 (2023년 기준 2,861,091원) 이하인 경우 현재 59세부터 조기노령연금을 받으실 수도 있고(출생연도에 따라 조기연금수급 가능연령 상이함), 또한 장애를 입거나 사망했을 경우 일정요건 충족 시 장애연금이나 유족연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.

국민연금의 예상 수령액 계산요소


국민연금의 예상 수령액은 다양한 요소에 의해 결정됩니다. 가입 기간, 납부 금액, 평균 급여 등이 수령액에 영향을 미치며, 이를 계산하여 예상 수령액을 알 수 있습니다.

예를 들어, 가입 기간이 길고 납부 금액이 많을수록 예상 수령액은 높아집니다. 또한, 평균 급여가 높을수록 예상 수령액도 상승합니다.


국민연금 수령조건 및 신청방법


국민연금 노령연금은 국민이 일정한 나이에 도달하여 정년을 넘기고 나서 받을 수 있는 연금입니다.

노령연금을 받기 위해서는 일정한 나이에 도달해야 하며, 신청을 통해 수령할 수 있습니다.

신청은 국민연금 사무소를 방문하거나 인터넷을 통해 간편하게 할 수 있습니다.


국민연금 예상 수령액

국민연금 계산 예제와 실제 사례


국민연금의 예상 수령액을 계산하기 위해 예제와 실제 사례를 살펴보겠습니다.

예제: A씨는 25세부터 근로자로 일을 시작하여 현재 60세입니다. 매달 평균 300만원의 급여를 받으며, 국민연금 납부율은 9%입니다. A씨의 예상 수령액을 계산해 보세요.

해답: A씨의 가입 기간은 35년입니다(60세 – 25세). 매달 국민연금으로 270만원(300만원 x 9%)을 납부하였으므로, 총 납부액은 1억 62만 6000원입니다(270만원 x 12개월 x 35년). 이를 바탕으로 예상 수령액을 계산할 수 있습니다.

국민연금 예상 수령액 조회는 어떻게 하나요?

국민연금 예상 수령액 조회는 국민연금 홈페이지에서 간단하게 조회할 수 있어요. 국민연금 홈페이지에 접속하신 후, 로그인을 하시면 ‘내 국민연금’ 탭에서 ‘내 국민연금 조회’를 클릭하시면 됩니다. 그리고 나서 ‘내 국민연금 조회’에서 ‘예상 수령액 조회’를 클릭하시면 자신이 예상하는 국민연금 수령액을 확인할 수 있습니다.


⬇️ 국민연금 예상 수령액 조회⬇️

국민연금 예상수령액 조회

국민 연금 몇살까지 내야 하나요?

60세 되기 직전까지 납부, 63세부터 연금 수령(출생연도별로 61~65세부터 수령)
본인의 국민연금 가입기간과 가입 중 평균소득액에 따라 연금수령액 달라짐

⬇️ 국민연금 평균 지급액은 얼마 일까요⬇️

국민연금 예상수령액 조회

국민 연금 수령나이?

국민연금은 국내 거주하는 18세 이상 60세 미만 국민이면 가입대상이 되고,

최소 가입기간 10년을 채웠을 때 수급 연령이 되면 노령연금을 받으실 수 있습니다.


출생년도지급개시연령
노령연금조기노령연금분할연금
1953~1956년생61세56세61세
1957~1960년생62세57세62세
1961~1964년생63세58세63세
1965~1968년생64세59세64세
1969년생 이후65세60세65세

국민 연금 종류는 ?

연금 급여(매월지급)일시금 급여
노령연금노후 소득보장을 위한 급여
국민연금의 기초가 되는 급여
반환 일시금연금을 받지 못하거나 더 이상 가입할 수 없는 경우 청산적 성격으로 지급하는 급여
장애연금장애로 인한 소득감소에 대비한 급여사망 일시금유족연금 또는 반환일시금을 받지 못할 경우 장제부조적/보상적 성격으로 지급하는 급여
유족연금가입자(였던 자) 또는 수급권자의 사망으로 인한 유족의 생계 보호를 위한 급여

실업 기간 크레딧이란?

국가에서는 소득이 없는 실업 기간에도 국민연금을 이어갈 수 있도록 연금을 지원해 주는 ‘실업 크레딧’이라는 제도입니다.
‘실업크레딧’은 최대 1년간 75%의 월 보험료를 국가가 내주고 그 기간 동안을 국민연금 가입 기간으로 인정해 주는 제도입니다.
실업크레딧은 18세 이상 60세 미만 실직자, 국민연금을 1개월 이상 납부한 사람, 일정 소득 이하인 경우에 신청할 수 있는데 소득 기준은 재산세 과세표준의 합이 6억 원 이하이고 국민연금법 시행령에 따른 이자와 배당, 연금소득의 합이 연간 1,680만 원 이하여야 합니다.
최대 지원 기간인 1년은 나눠서 쓸 수 있습니다.

예시)
월급이 300만 원이었던 사람의 경우
월 국민연금 보험료가 27만 원이였다면
300만 원×9%=27만 원 (직장 가입자는 이중 절반인 13만 5,000원을 본인이 부담, 나머지 절반은 회사가 부담)

실직 후 ‘실업 크레디트’를 신청했을 경우 인정 소득은 300만 원의 50%인 150만 원이 되는데 최대 인정 소득이 70만 원이니 70만 원만 인정 소득이 됩니다.
70만 원×9%=63,000원 (본인 부담 15,750원)
월급 300만 원 받던 직장인이 직장 다닐 때에는 13만 5,000원을 국민연금 보험료로 냈다면 ‘실업 크레딧’ 기간에는 15,750원만 내면 되는 것입니다.

실업크레딧으로 연금 가입기간 중복으로 늘릴 수 있어 국민연금과 실업크레딧은 중복으로 가입할 수 있습니다. 예를 들어 실직한 사람이 지역가입자로 전환돼 계속해서 국민연금을 붓고 있다고 하더라도 구직급여를 받고 있다면 실업크레딧을 신청할 수 있다는 이야기입니다.
매달 국민연금을 2중으로 내기 때문에 자금 부담도 늘어난다는 단점도 있지만 중복으로 가입된 기간만큼 전체 국민연금 가입기간도 2배로 인정을 받는다는 점은 장점이 있습니다.